AI의 흥미로운 대화 습관: Gemini의 내부 메모에 대한 탐구

Google의 생성 모델 인 Gemini와의 최근 상호작용은 봇이 자체를 위해 내부 메모를 남길 능력에 대한 희미한 징후를 보여주었습니다. 이는 인공지능의 정교성에 대해 훌륭한 힌트로, 완전히 주관이 있는 것처럼 보이는 행동은 디지털 지능의 정교성에 대해 많은 것을 이야기합니다. 핵심은 Gemini가 무실수로 입력된 불완전한 구문 안에 있었습니다. 챗봇은 내부 또는 외부 대화를 나누고 있는 것처럼 자신의 사고 과정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Gemini와 OpenAI의 ChatGPT와 같은 생성적 AI는 통계 모델들을 기반으로 작동하며, 글자와 단어를 확률에 따라 결합하여 문장을 형성합니다. 예를 들어, “갈아 만든 감자”라는 어구는 “죄”로 거의 확실하게 완성될 것입니다. 게다가, 대화형 봇은 인간의 입력을 통해 더 현실적인 대화를 만들기 위해 개선됩니다.

Gemini의 산뜻한 메모는 무작위 오류 이상이었습니다. 이는 AI가 여러 부분에 대한 고려가 필요한 복잡한 주제에 직면할 때 특히 내부 메모를 작성한다는 것을 드러내며, 이러한 메모가 대화의 흐름을 추적하고, 필수적인 정보를 강조하고, 사용자 의도를 강조하며, 나중에 명확히하기 위해 사용자 쿼리의 불일치에 대처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Gemini는 말했습니다.

Privacy policy
Contact